작성자 게시판 관리자(ess1993) 시간 2024-05-24 16:57:56 조회수 54
네이버
첨부파일 :
제목_없음_31.png

 

위 재해는 김해시 소재 건설현장에서 폐드럼의 상판을 산소 절단기(산소-LPG) 로 절단하던 중, 
드럼통 내부에 잔류된 인화성 물질이 폭발하며 그 충격으로 외상을 입고 요양하던 중 
사망한 안타까운 재해입니다.

[위 재해의 발생원인 분석]

 

(1) 가연성 물질 :  인화점 –7.7℃의 인화성 액체인 

가스플럭스가드럼 내부에 증기 형태로 잔류 하였음.

 

(2) 점화원 : 이동식 산소 절단기(산소-LPG)의 불꽃 (온도 : 약 2,800℃)

 

폭발 드럼은 뚜껑과 몸체가 일체화된 밀폐형 드럼으로, 환기구와 주입구가 

모두 마개로 닫혀 있어 가스가 배출되지 못하였을 가능성이 높음

폭발 인화성 가스는 공기보다 무겁기에 환기구와 주입구가 개방되어도 

자연적으로 환기되지 않을 수 있음

 

(3) 산소공급원 : 드럼 내부에 담긴 액체 상태 가스플럭스를 사용하는 과정에서 

가스플럭스와 외부 공기가 치환되며 대기 중의 공기가 드럼통 내부에 유입 가능

 

[예방 대책]

 

(1) 드럼 내부 위험물 확인 및 완전 제거

폐드럼의 내부에는 인화성 잔류물이 존재할 가능성이 높으므로, 산소 절단기를 사용하여 

폐드럼을 해체할 경우에는 작업에 앞서 ‘가스 제거 및 세척(잔류물 제거) 작업’ 

또는 ‘불활성화 (산소농도 5% 미만)’를 실시

 

(2) 가연성 물질 폐드럼 해체 작업시 화기 사용 지양

화재·폭발 발생 위험이 있는 드럼 해체 작업 시, 화기 사용을 지양하고 

드럼 커터를 사용하여 수동으로 상판을 절단하는 등의 방법으로 폭발을 예방 

SITE MAP